posted by Sixtk 2015.03.16 01:51

전자담배 입문기

(AIDA Gear 900)


전자담배 vs 연초

장점과 단점은 무엇이며 어떻게 선택해야하는가!



최근 담배값이 엄청올랐습니다.

무려 100%나 오른거나 다름없죠. 

한갑에 2000원꼴이던게 4천원이라니...

정신나간 나라에 살고있습니다.


그래서 전자 담배로 바꿔보기로 하고 구입을 했습니다.

제품은 아이다 기어900 국산입니다.


Apple | iPhone 5


동내에 전자담배 가게도 생기고해서 기웃기웃 거리면서

몇번펴보고 사장님의 추천도 받아서 무화량 많은 제품과

아이다 제품중에서 고민하다 아이다 제품으로 질렀습니다.

가격은 많이 할인해주셔서 제품+액상=10만원 +@(사은품 한보따리)

일단 몇일 정도는 그럭저럭 필만했는데요.

확실히 시간이 지날수록 느껴지는게 연초만 못하다는 겁니다.


전 에초에 연초를 끈을 생각은 별로 없었습니다.

줄이거나 대채할수 있는걸 찾고있었고 

그 대안으로 전자담배를 구입했습니다.


에초에 끈을 마음이 없어서 그런지 가끔 연초를 사서핍니다.

그렇지만 확실이 이전보다는 많이 줄었습니다.

전에는 거의 하루에 1.5갑~갑 이였던것이 그나마 

지금은 5개피 정도로 많이 줄었습니다. 


연초를 못끈는 이유로는 몇가지를 들수 있겠는데요.


첫째로 전자담배는 어쨋거나 대용품 진짜 담배가 아니죠.


니코틴은 몸속에 계속 충전이되서 담배를 딱 끈었을때 느껴지는

금단증상은 확실히 별로 없는데요.

담배를 핀거같지가 않습니다...


참고로 저는 액상에 니코틴도 한통 다넣고 

최대한 독하게 피우는데도 그러내요.


둘째로는 연속으로 흡입했을때 껄끄러운 뒷맛


이건 뭐 사용하는 사람마다 다를꺼라고 생각합니다.

길게 빠는사람 짧게 빠는사람 짧게 계속 빠는사람 길게 계속 빠는사람

등등등....


근데 확실한거 하나는 연속으로 흡입시에 

심지가 충분히 적셔저있지 않으면

그냥 심지 탄맛이 납니다.


Apple | iPhone 5


그리고 이걸 없애려면 흔들어서 피워야하는데 솔직히 이것도 귀찮고

귀찮아도 흔들어서 피우는데 또 이것이 웃긴것이 적정한 온도에서

액상은 묽어져있어서 잘 이동하는 편이지만 야외에서 일할시에 겨울에는

액상이 어느정도 얼어있는 상태가되서 잘 이동하지를 않습니다.

(고채와 액채의 중간정도의 상태)

그상태에서 피우다보면 또 심지탄맛이 나고.... ㅅㅂ...


셋째로는 줄어드는 무화량 (연기량)


처음 제품을 샀을시에 100이라면 사용할수록 줄어드는 느낌이 강합니다.

이건 어느 제품이나 동일하다고 봅니다. 좀 개선된 제품은 있어도

결국에는 무화량이 줄어듭니다. 그게 100에서 90이냐 80이냐 차이일뿐

제가 사용하는 제품은 몇초 흡입했고 총얼마나 흡입했는지 양이 나오는데요.

초반보다 흡입하는 시간이 늘어났습니다. 

그만큼 무화량이 만족할만하게 나오지 않는것입니다.


마지막으로는 수증기와 물고임 현상


이건 제품을 사용하다보면 수증기 형태의 연기가 흡입되는데요.

이게 팁부분에 방울방울 맺히게되고 이 맺힌 물방울이 모여서 물이됩니다.

좀 어처구니 없지만 흡입감이 이상하다 생각되서 팁을 열어보면 거의 대부분

팁 부위에 물이 고여있어서 물빨리는 소리도 나고 맛도 변하게 됩니다.

처음에는 이걸 모르고 계속 흡입하다. 역류한 액체를 먹었습니다.

ㅅㅂ....



그래도 전자담배에는 여러 장점이 존재는 합니다.


몇일정도 전자담배를 피우고 집에 들어갔을때

집안 공기가 참 상쾌해졌다는걸 느꼈습니다.

연초를 계속피우면 느껴지는 입안 텁텁함 같은것도 없고

일단 옷같은데서 냄새안나서 공공장소에서도 흡연후에

눈치좀 덜보이는(?) (사실별로 눈치도 않봅니다만..)

머리카락에서 냄새도 안나는거같고 손에서도 냄새가 없어졌구요

아직 완전하게 연초를 끈은건 아니라 아직도 조금은 남아있지만

그래도 주변사람들에게 거부감 주는 만큼은 아닌 수준으로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이러쿵 저러쿵해도 전자댐배의 최대의 장점은 일단

연초의 대체제로는 훌륭하다고 봅니다.

금연의 최대의 적인 금단증상을 그나마 완화(?)해주는

아주 좋은 장점을 지니고 있으니까요.


앞으로는 연초를 더욱 줄이고 -> 전자담배 -> 금연으로 가는

성공적인 루트로 갔으면... 좋겠지만! 어찌될지는 모르겠내요.


결론은 연초를 별로 끈을 생각이 없는 분은 전자담배 안사는게 좋습니다.

But 앞으로 연초를 줄이거나 금연의 계획이 있으신 분은 구매하셔도 좋을것 같내요.


그럼 이만!!!!!!





.

.

.

추천 꾹!

 서식

여러분의 추천이 블로그 운영에 이 됩니다.

.

.




.